대한민국 부동산 10년 후 미래가치에 주목하라_박합수_매일경제신문

대한민국 부동산 10년 후 미래가치에 주목하라_박합수_매일경제신문

내가 읽은 책 1부 대한민국 부동산의 미래가치 대한민국 부동산 30년의 여정 아파트 공급은 계속되어야 합니다. 인구감소는 주택 수요감소, 가격하락으로 이어질까? 우리와 일본 부동산 시장의 상관관계 가계부채가 주택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다주택자에 대한 개념 재정립이 필요합니다. 1주택자가 최고의 투자다. 아파트 입주물량과 미분양주택 분석 단독주택, 그 로망을 위하여 오피스텔의 투자가치와 미래가치는? 장래의 재원, 수익형부동산의 가치 토지는 그 자체가 미래다.

토지 용도의 다양성쉬어가는 페이지 코로나19는 부동산 시장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2부 서울, 새로운 지평을 펼치다.


가격 비교
가격 비교

가격 비교

둘 다. 지면 구독의 경우 2만 원입니다. 모바일 구독은 15,000원이고요. 단, 대학생의 경우는 다른 할인이 들어가는데요. 대학생의 경우도 보편적인 지문 신문 구독의 경우 1만 원이네요. 가격차이는 크게 없는 듯합니다.

(사실, 한국경제신문이 지면+모바일 2만 원이고, 매일경제는 모바일만 할 경우 15,000원이었는데요. 지면이 매일 읽으니까, 쌓여가는 신문지 종이와 배달시간 등 은근 신경 쓰이더라고요. 그래서 모바일로 갈아타야겠다.

서비스의 비교
서비스의 비교

서비스의 비교

고객센터의 경우도 개인적으로 한국경제가 나았어요. 한국경제는 전문 상담사가 따로 있는 것 같더라고요. 카카오톡 고객센터가 굉장히 편했습니다. 생각보다. 전화를 해야하는 게 따로 공간과 시간을 내야 하는 일이라 불편할 때가 있는데, 바쁠 때 그냥 메신저로 문의사항 남겨놓으면, 알아서 답변이 오니까요. 고객센터 직원과 직접 통화를 했을 때도 한국경제가 더 친절했고요. 매일경제 치료사는 굉장히 피곤한지, 힘이 없는 목소리였습니다.

물론 친절하긴 했지만요.한국경제의 경우 사후관리나 피드백이 잘 이뤄지는 느낌도 들었습니다.

플랫폼의 비교
플랫폼의 비교

플랫폼의 비교

플랫폼의 경우 한국경제가 더 좋습니다. 사실상 매일경제신문이 두 경제신문 중에서 구독자가 조금 더 높은 것으로 알고 있는데요. 개인적으로 한국경제가 홈페이지나, 그 외 플랫폼들이 더 깔끔하고 좋았습니다. 매일경제신문이 못하다는 것은 아니지만, 한국경제보다. 아쉬운 것은 사실입니다.

한국경제와 매일경제의 모바일 신문을 둘 다. 이용해보았는데요. 지면신문을 읽거나, 스크랩하는 기능은 크게 차이가 없습니다.

다만, 한국경제 모바일의 경우 경제 단어 검색이 바로 가능하게끔 사전 검색이 별도로 있는 것이 편했어요. 경제신문입니다. 보니 가끔가다.

그래서, 현재 읽는 신문은?

매일경제입니다. 사실 둘 다. 너무 좋은 신문이고 큰 차이를 보기는 힘들어요. 전반적인 서비스와 플랫폼, 경제학적인 관점에서의 기사 등 한국경제가 워낙 훌륭하긴 했지만, 아무래도 아직 경제 초보라 그런지 매일 읽기에는 약간의 부담이 있더라고요. 그래서 현재는 매일경제 신문을 읽고 있습니다. 저는 매경 e신문을 보고 있습니다. 보니, 사실 지면 구독과 연관된 고객 서비스와 크게 접촉할 일도 없기도 하고, 그렇다고 매일경제신문의 서비스나 플랫폼이 불편하다거나 하진 않거든요. 충분히 괜찮지만, 한국경제가 좀 더 낫다는 것이죠. 개인적으로 경제신문은 매일 지속적으로 읽어야 가치가 있다고 생각하는 주의라, 일단 매일경제신문을 읽고 기초체력이 다져지면, 다시 한경으로 넘어가 볼까 생시각 하고 있습니다.

둘 중에 뭐가 낫다라고 딱 말할 수 있는 것이 아니긴 해서, 본인에게 맞는 신문을 하나 선택하면 지속적으로 읽는 것이 가장 좋다고 생각합니다.

자주 묻는 질문

가격 비교

둘 다. 궁금한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서비스의 비교

고객센터의 경우도 개인적으로 한국경제가 나았어요. 구체적인 내용은 본문을 참고 해주시기 바랍니다.

플랫폼의 비교

플랫폼의 경우 한국경제가 더 좋습니다. 더 알고싶으시면 본문을 클릭해주세요.

Leave a Comment